키보드를 질렀습니다.

IT자료실 만세


키보드를 질렀습니다. 이전에 있던 키보드는 삼성의 SEM DT-35였는데 뭐 이녀석도 나름 괜찮았지만 커버도 없고 영 시끄러운데다 이번에 IT자료실(...)에서 발견한 n-key 라는 녀석이 너무 맘에들길래 질렀네요

박스
키보드



솔직히 키감이다 뭐다 하는건 제가 좋은 기계식을 안 써봐서 모르겠는데..
이전에 쓰던 SEM DT-35와 비교해서 엄청 부드럽게 눌립니다(....) 너무 저항감이 없는 나머지 조금 적응이 안 될 정도;

그리고 휴가 나와서 쓰던 DT-35로 멜티 하다가 이걸로 바꿔 달았는데, 반응속도가 빨라서 그런지 지금까지 하던 방식으로 하니 콤보가 중간에 끊기는 현상이 발생(...)

예전에 쓸 때는 살짝 선입력 하듯이 입력했는데 이건 뭔가 정확하게 입력해줘야하더군요..;;

덕분에 적응 할 때까진 조금 시간이 더 걸릴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녀석의 특징인 게이밍모드....이건 반응속도가 빨라지는건데, 그냥 네이버에다 n-key 검색하면 리뷰가 주르륵 뜨니까 그거 참고하시면 될 듯.(<-무책임)


그런데 듣자하니 박스에도 쓰여있는 오렌지 색 키캡은 좀 비싼 키보드에만 있다는데(...)
아무래도 게이밍 키보드라 그런지 2만원 대 후반인 이 키보드에도 딸려있습니다.

보통 FPS 게임을 많이 하면 빨리 닳는 WASD 키에 붙일 용도로 만들었겠지만 저는...


이렇게..


격게용(...) 배치입니다. 색깔도 맘에 들어서 좋네요.

참고로 지금은 동방홍마향(............)을 하고 있었으므로 NM,. 에서 ZXCV로 바꿔달았습니다.


여튼 색깔 포함한 디자인도 맘에들고, NUM, 스크롤락 등의 불빛도 오렌지 색이라 참 맘에드네요.
그리고 볼륨 조절하는 키가 키보드에 있는게 이렇게 편할줄은 몰랐습니다.(....)



그래서 결론은, 2만원대 후반에 지른 키보드치곤 정말 괜찮은 것 같다- 라는 것.
애초에 비싼 키보드를 사본적도 없고 써본적도 없는 저로서는 이건 뭐.... 엄청난 변화죠.

게다가 지금 타이핑 하는데도 소리가 거의 안 나는게....밤에 컴질할 때도 이제 신경을 덜 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지르길 잘 했어ㅇ>-<


하지만 아쉬운 점은, 백스페이스키가 미묘하게 안 먹는 느낌이(...)

그리고, 예전엔 있었던 같이 한 컴퓨터로 대전게임을 즐길 친구가 지금은 없다는 것.ㅇ<-<
예전에는 퀸오하나 킹오파 등의 에뮬게임을 한 컴퓨터로 자주 즐겼었는데 지금은 그렇게 하질 않네요..

동시입력이 되는 키보드가 없을 땐 곧잘 하다가 동시입력이 되는 키보드가 나오니 안 하는군하 이런 아이러니한..

뭐 이 시대의 꼬꼬마들이 제 대신 게임 해주리라 믿고 이만 동방이나 계속 하러.(...)

덧글

  • 아즈마 2009/04/25 21:19 #

    저도 기계식으로 하나 사고싶군요......(노트북이지만)
  • 크레멘테 2009/04/25 21:23 #

    아참, 이녀석 멤브레인 형식입니다(....)
  • 스카이 2009/04/25 22:04 #

    오오 ㅇㅅㅇ
  • 악몽의현 2009/04/26 08:58 #

    오오!
  • BC-304 2009/05/02 21:48 #

    검은색 바탕에 오렌지색이 확 띄어서 좋군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