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무네군의 리벤지 감상

한심


이래저래 할 말은 많은데

결과적으로 애니메이션은 하나도 해결된 게 없이 끝나네요..
그냥 마사무네랑 아다가키가 꽁냥꽁냥 하는 것만 보는 재미로 끝나는 건가..

최소한 카네츠구랑 아다가키의 약혼 건이라도 어떻게 하고 끝냈어야 했을 것 같은데

제가 기대한 건 아다가키한테 마사무네가 옛날의 그 족발 마사무네라는 걸 다 까발리는 것까지였지만요

그래도 그건 작품 자체의 엔딩이 되니 넣을 수 없었나..
소설만화도 현재 진행형일테고

그래도 하다못해 "족발이라는 별명에 생각나는 거 없냐" 라는 말에 대한 거라도 뭔가 액션이 있었어야 했던 거 아닌가..




사실 처음부터 이건 좀 아닌 것 같...다고 생각했지만 그래도 성우진이 꽤나 맘에 들어서 아다가키를 너무 힘낸 나머지 성격이 이상해진 우즈키라고 생각하고 보기 시작했더니 꽤나 재밌어졌었는데

후지노미야가 나오기 시작하면서 야~악간 으응~? 스러웠습니다만 그래도 후지노미야가 어째 꽤나 빨리 리타이어 하면서 뭔가 진전 될 것 같은 느낌이라 기대했더니 결국 애니메이션에서는 아무것도 없이 그냥... 끝...

더 궁금하면 소설만화를 읽어라, 전개네요. 아무리 그래도 좀 어느정도는 마무리를 지어주고 끝내야지 진짜 다음은 소설만화에서~ 로 끝내버리니 너무하지 않나?! 이럴 거면 그냥 소설만화를 읽는 게 나았지! 같은 생각이 들 정도네요. 그나마 이 애니에서 건진 건


작품의 유일한 양심


뿐일지도 모르겠다.. 라는 생각이..


그래도 마지막 키스씬은 좋았습니다

이후의 전개까지 해서


그래도 마지막만큼은 좀 멋있게 해줬으면 좋았을 것 같은데 아무래도 코미디의 끈을 놓지는 않는 작품인 것 같네요..

이래저래 오랜만에 좋아하는 성우들의 귀중한 연기들을 많이 들었으니 그 점은 좋았을지도..


중간에 후지노미야의 난입(?)에서 은근히 토라도라에서 아미가 중간참전 하는 게 떠올랐는데
1쿨의 한계라고 해야할지, 작가 역량의 차이라고 해야할지, 작품 분위기의 차이라고 해야할지 후지노미야 네코라는 캐릭터 자체는 꽤나 설정도 목소리도 외견도 괜찮았지만 그걸 제대로 살리지 못 한 것 같아서 아쉬웠습니다.


그렇다고 이렇게 끝난 거 뒷 내용이 궁금하다고 소설만화 사보자니 그 정도는 아니고.. 참 좀 그릏네요. 대화 몇 번 하면 풀릴 갈등을 이렇게까지 질질 끄는 니세코이형 작품은 정말 싫어해서... 나중에 완결 나면 스포일러나 찾아보는 정도로 만족해야 할까봅니다.


아아... 뭐 괜찮은 작품 없으려나...

덧글

  • 쿠죠우이 2017/04/08 23:55 #

    원작 만화 아니었던가요.
  • 크레멘테 2017/04/09 00:21 #

    원작은 소설일겁니다
  • 크레멘테 2017/04/09 01:56 #

    허걱 원작이 만화네요?!
  • 무지개빛 미카 2017/04/09 00:16 #

    이 작품이 진정으로 "쓰레기의 본망"이었습니다. 밑바닥 아래 더 밑이 있다면 단연 이 작품이네요
  • 크레멘테 2017/04/09 02:05 #

    만화 대충 훑어보니 만화는 내용이 나쁘지 않던데 애니가 너무 못나온 것 같더라구요. 아쉬웠을 정도..
  • Uglycat 2017/04/09 01:02 #

    마사무네 군의 과거 트라우마 부분에서 대놓고 반전 있는 거 티를 내고, 후반에 뉴 페이스를 투입해서 판을 흔들어놓더니만 괜히 뒤통수 근질거리게만 하고 끝나서 영 안 좋아뵈었습니다...
    게다가 메인 캐릭터들이 하나같이 어딘가 꼬여있는 모양새라 정 붙이기 힘들다는 것도 마이너스 요소였고요...
  • 크레멘테 2017/04/09 02:06 #

    원작이 소설인줄 알았는데 만화였더라구요...
    그나마 부담이 줄었(...)으니 나중에 완결나면 만화라도 전 권 사볼까 생각중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